고등학교 시절 우연히 방송 나왔다가 너무 잘생겨 데뷔한 배우

이 배우는 고등학교 시절, 우연히 방송에 출연했다가 너무 잘생겨서 데뷔했다고 합니다. 그 주인공은 선한 미소가 매력적인 강하늘 입니다. 배우 강하늘 은 2007년 드라마 ‘최강! 울엄마’에서 최훈 역을 맡아 데뷔했습니다. 당시 800대 1의 경쟁률을 뚫어내며 주목을 받았습니다. 데뷔 초 강하늘은 브라운관이나 스크린 보다 뮤지컬계에서 먼저 인지도를 쌓았습니다. 드라마나 영화에서는 주로 비중이 적은 조연으로 출연했습니다. 이후 탄탄한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