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천만 감독 작품인데 개봉 첫날부터 흥행위기라는 영화

흥행의 귀재 최동훈 감독의 신작 ‘외계+인 1부’가 흥행 적신호를 보이고 있다. 최동훈은 연출작이 모두 흥행에 성공을 거두며 흥행의 귀재로 불리는 감독이다. 데뷔작 ‘범죄의 재구성’부터 212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과 비평 두 마리 토끼를 사로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