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성령은 1988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연예계에 데뷔해 3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변함없는 미모를 뽐내며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는데요.

그녀는 1967년생으로 올해 55살이라는 사실이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완벽한 몸매와 동안 외모를 유지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김성령은 과거 한 방송을 통해 “나는 40살이 되기 전까지는 운동을 조금도 하지 않았다”라며 “하지만 나이를 먹으니 운동을 해야겠다는 게 온몸으로 느껴졌다. 40살부터 운동을 시작해 지금까지 하루도 쉰 날이 없다”며 꾸준한 자기 관리를 통해 몸매를 유지하고 있음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과거 20대에는 44사이즈, 현재는 55사이즈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힌 김성령은 “유산소 운동을 위해서 테니스를 하고, 발란스를 위해 요가를 한다”며 “운동할 땐 이유를 달면 안 된다. 운동이 나한테 맞고 안 맞고의 문제가 아니라 내가 맞춰야 한다. 나는 운동을 하다가 불편해도 끝을 본다.”는 확고한 철학을 언급하기도 했습니다.

또한 김성령은 SNS를 통해 웨이크 서핑, 프리다이빙 등 다양한 스포츠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는데요. 탄탄한 몸매를 자랑하며 ‘관리 끝판왕’다운 비주얼을 보여주는 그녀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도대체 언제 늙나요?”, “30대 인줄”, “나도 저렇게 늙고싶다” 등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영화 드라마 보기 전 필수 앱, 키노라이츠

이 버튼 클릭해서 초특가 할인받기

The post 비현실적인 동안 미모 가졌다는 55세 여자 연예인 appeared first on 연예톡톡.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