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공명이 영화의 대박 속 나라를 지키러 떠났습니다. 그가 출연한 영화 '한산'은 올 여름 한국영화 대작의 연이은 개봉 속 좋은 흥행기록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영화 '한산: 용의 출현'의 인기가 날로 커지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출연 배우들의 근황이 다시금 화제로 떠올랐는데요. 지난 7월 31일...
배우 정우성은 최근 영화 '헌트' VIP시사회 관련 인터뷰에서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진과의 친분을 자랑해 주목을 받았는데요. 지난 2일 서울 강남구 소재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헌트' 시사회에는 방탄소년단 진 뿐만 아니라 이민호, 고소영, 김수현, 유재석, 지드래곤 등 여러 연예인이 참석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부산 사투리를 네이티브로 쓰며 중후한 캐릭터를 많이 맡아 현봉식의 나이를 의심하는 사람은 없었는데요. 놀랍게도 1984년 생으로 동갑내기로는 이제훈, 손호준, 지현우 등이 있습니다.
요즘 대세 아역으로 떠오르고 있는 아역을 아시나요? OTT와 스크린,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는 김보민 양 의 출연작을 살펴보겠습니다.
예쁜 연예인은 다 닮아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배우가 있습니다. 최근에는 연달아 화제작에서 주연을 맡으며 요즘 대세로 떠오른 이 배우. 그녀의 얼굴에 보이는 연예인만 해도 탕웨이, 정유미, 김지원, 전지현, 김태희 등이 보인다는 고윤정입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카터'가 7일 넷플릭스 영화 월드 랭킹 2위를 차지했습니다. 영화 '카터'의 흥행 속도가 심상치 않습니다. 8월 5일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로 공개된 '카터'는 세계 곳곳에서 넷플릭스 영화 순위 1위를 차지했습니다.
'탑건: 매버릭'에서 톰 크루즈가 연기한 매버릭의 썸녀, 페니의 딸 아멜리아를 연기한 릴리아나 레이가 한국에서 화제입니다. 그 이유는 시선을 사로잡는 핫바디 때문이라 할 수 있습니다. '탑건: 매버릭'은 전 세계적으로 큰 열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2022년 8월 5일 기준 전 세계 박스오피스 흥행 1위를 기록 중입니다.
'명량'과 '한산'을 감독한 김한민 감독이 이순신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 제작을 예고했습니다. OTT와 함께 제작해 공개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김한민 감독은 최근 '한산' 기자간담회에서 이순신 드라마를 선보일 계획이 있음을 알려 기대감을 증폭 시킨 바 있습니다.
올 여름 한국영화 기대작으로 주목을 받았던 '비상선언'이 사재기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8월 3일 개봉한 '비상선언'은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지만, 이후 '한산: 용의 출현'에 밀려 2위를 차지했습니다. 불안한 시작을 보였던 '비상선언'은 사재기 논란이 터지며 정말 '비상선언' 그 자체의 상황에 놓이고 있습니다. 해당 논란은 영화 전문 커뮤니티 사이트 '익스트림 무비'에서 제기되었습니다.
'범죄도시2'의 제작과 주연에 참여한 마동석의 상반기 수입만 120억 원이 될 것으로 예측이 되고 있습니다. '범죄도시2'는 올해 상반기 개봉해 천만 관객을 돌파하며 코로나 팬데믹 이후 첫 천만영화가 되었습니다. 지난 27일 방영된 엠넷 'TMI쇼'에서는 2022년 막대한 수익을 거둔 스타 10명을 조명했습니다. 
올 여름 첫 번째 텐트폴 영화 '외계+인 1부' 흥행부진 손익분기점 730만인데 200만 관객도 못 들어 내년 2부 공개 예정인데, OTT 공개 대신 IPTV행 택해
넷플릭스는 국내에서 점유율 5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OTT 강자다. 여전히 전 세계적으로 높은 영향력을 과시 중이지만 최근 이용자 수 감소 현상을 겪고 있다. 국내에서는 여전히 강자로 군림 중인 넷플릭스지만 이전과 같은 열풍을 일으키지 못하고 있다.
영화 ‘범죄도시3’가 지난 20일 촬영을 시작했다. 지난 5월 개봉한 ‘범죄도시2’는 천만 관객을 돌파하며 코로나 팬데믹 이후 극장을 떠난 관객들의 발걸음을 되돌리는데 성공했다. 마동석 주연의 이 범죄액션영화는 1편을 능가하는 흥행기록을 세우며 3편에 대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흥행의 귀재 최동훈 감독의 신작 '외계+인 1부'가 흥행 적신호를 보이고 있다. 최동훈은 연출작이 모두 흥행에 성공을 거두며 흥행의 귀재로 불리는 감독이다. 데뷔작 '범죄의 재구성'부터 212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과 비평 두 마리 토끼를 사로잡았다.
올해 초 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를 통해 큰 인기를 얻었던 배우 김태리가 <외계+인 1부>를 통해 돌아온다. 이 영화에서 김태리는 천둥을 쏘는 미스터리한 캐릭터 이안을 연기한다. 이 작품은 7월 한국영화 최고 기대작이기도 하다.
배우 김윤희는 동그란 눈, 뽀얀 피부, 인형같은 동안 외모로 현재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세기의 커플로 불리는 김우빈, 신민아 커플은 1984년, 1989년 생으로 5살 연상연하 커플인데요. 여전한 행복감을 과시하며 달달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모범 커플입니다.
2017년, 배우 김우빈은 비인두암 투병으로 인해 모든 활동을 중지해야 했다. 이때 김우빈이 촬영하고 있던 작품이 최동훈 감독의 <도청>이었다. 당시 최동훈 감독은 김우빈이 건강을 되찾을 때까지 ‘도청’ 제작을 전면 중단했다. 그리고 새로운 프로젝트를 준비했다.
배우 강태오는 2013년 웹드라마 <방과 후 복불복>으로 데뷔해 <조선로코 녹두전>, <런 온>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얼굴을 알렸는데요. 최근에는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남자 주인공 ‘이준호’ 역을 맡아 매력적인 캐릭터와 준수한 연기력으로 최고의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코미디언 홍현희는 지난 2018년 10월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결혼에 골인해 행복한 결혼 생활을 이어가고 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