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미스코리아 선 유시은은 최근 채널S ‘진격의 언니들-고민커트살롱’에 출연해 블랙핑크 제니 닮은 꼴로 불리는 고충을 토로했습니다.

해당 방송에서 유시은이 등장하자 MC 김호영은 “블랙핑크 제니를 닮았다”라며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는데요. 이어 “제니를 닮았다는 소리를 많이 듣냐”는 MC의 질문에 유시은은 “많이 듣는다”라며 “제니 닮았다는 소리를 듣는 게 고민”이라고 털어놓았습니다.

유시은은 “미스코리아 때도 제니 닮은꼴로 화제가 됐었는데, 저도 꿈이 있다 보니 저만의 색을 찾고 싶다”고 덧붙이기도 했습니다. 또한 그녀는 “길거리에서 제니로 착각하고 번호를 달라고 하는 분도 계셨고, 사인해 달라는 분도 계셨다”라며 “근데 흘깃 봤을 때 그러지 않나 싶다”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는데요.

이어 공개된 유시은의 일상 사진을 본 패널들은 제니와 비슷한 미모에 “너무 닮았다”라며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현재 유시은은 배우 및 방송인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는데요. 그녀는 “연기는 지금 배우는 중이고 롤모델은 배우 한지민 씨다. 촬영장에서 스태프 분이 화상을 입었을 때 사비로 택시를 태워서 병원 이송했다는 것에 너무 감동을 받았다”고 설명하기도 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