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남상미는 지난 2015년 동갑내기 비연예인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행복한 가정을 꾸려나가고 있는데요. 그녀는 과거 한 예능에서 남편과 2년간 직접 지은 경기도 소재의 전원주택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습니다.

해당 방송에서 남상미는 남편과의 첫 만남에 대해 “친한 언니네 놀러 갔다가 만났는데 첫눈에 반했다. 하트 뿅뽕이었다. 인상 정말 좋지 않나. 동갑이다”고 설명하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 보는 이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습니다.

한편 남상미는 지난 2003년 드라마 ‘러브레터’로 데뷔했으며 ‘개와 늑대의 시간’, ‘빛과 그림자’, ‘김과장’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열연을 펼치며 많은 시청자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았는데요.

또한 데뷔 전인 고등학교 시절에는 한양대학교 근처 롯데리아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다 ‘얼짱 알바생’으로 각종 커뮤니티에서 유명세를 타기도 했으며, 실제로 가수 성시경은 한 예능에서 “내가 대학생 때 남상미 씨가 한양대 앞 햄버거 가게의 유명한 얼짱이었다”라며 “남상미 씨 정도 미모의 여인이 카운터에 있다면 난리가 날 수밖에 없다”고 말하며 당시 그녀의 인기를 증명하기도 했습니다.

남상미는 지난 2018년 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이후 연기 활동을 중단하고 특별한 방송 활동없이 휴식기를 가지고 있는데요. 특히 그녀는 경기도 양평에 250평 규모의 대형 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