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지 감수성 부족하단 지적에 팬 차단하고 조롱했다는 아이돌

그룹 ‘워너원’ 출신으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아이돌 강다니엘이 성인지 논란에 휩싸였다.

해당 논란은 팬들과 소통하는 유니버스 앱에서 발생했다. 강다니엘은 ‘스맨파’(스트릿 맨 파이터) MC 소감을 전하던 중 스우파(스트릿 우먼 파이터)와 비교했다.

강다니엘은 “다 아는 형의 친한 동생 댄서들이고, 저도 씬에서 잔뼈 굵은 사람이라 MC를 할 수 있는 것”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이후 강다니엘은 “솔직히 말하면 남자들이라 너무 편해요. 행복해요. 기 안 빨려서. 스걸파 때가 더 무서웠긴 했는데 근데 지금이 너무 좋아요.”라며 ‘스맨파’와 ‘스우파’를 비교했다.

이에 팬들은 여성 출연자여서 기 빨리고 무서웠냐고 항의를 하자 당황한 반응을 보였다. “여러분이 남자 60명 앞에서 시낭송해봐요. 무섭잖아. 나 큐카드 벌벌 떨리고 그랬는데 첨에. 화장도 아이라인 하신 누님들이신데”라며 솔직한 감정을 전했다.

이어 강다니엘은 “성별로 그러다뇨. 차단할게요. 저런 분들은 스탠딩 코미디가면 화내시고 나오시겠다. 편하게 살아요 우리. 안 그래도 팍팍한 삶인데”라며 항의하는 팬을 차단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팬을 차단하고 조롱했다며 강다니엘에 대해 비판하고 있다. 강다니엘의 성인지 감수성을 지적하며 유료 채팅을 하는 찐팬들에게 너무했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강다니엘은 ‘스우파’에 이어 ‘스맨파’ MC도 맡으며 가수, 배우에 이어 MC로도 활동영역을 넓히는 중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3
+1
3
+1
2
+1
6
+1
4

9

  1. 소신발언 스타일로 갈려면 제대로 해야 떨거지들 다 떨어져나가지… 먹고 살만큼 벌어놨는데 밥먹고 사는데 아무 지장 없다. 할말을 할 수 있는 게 부럽다.

    응답
  2. 저 말이 무슨 기사거리가된다고…
    사람마다 생각하는것도 다 다른데
    쎈언니들앞에서 당연히 기빨리지 ㅋ혼자 남자인데 몇십명 여자들 혼자 껴있어봐ㅋ연예인이라고 너무들 달려드시네.. ㅋㅋ일반인이 저런말해보쇼 암 신경도 안쓸거면서

    응답
  3. 아무잘못없는데 ㅋㅋㅋ 성인지감수성? 개 ㅈㄹ인게 ㅋㅋ 악플달은놈들한테 성별바꿔서 생각해보라 하면 또아니래 ㅋㅋ 씨1발 걍 나라출산율 씹창낸 석은 페미니즘 여성우월주의 남성혐오 집단이 연예인들 까면서 성인지감수성 ㅈㄹ하면서 개지랄지랄인거지 ㅋㅋ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