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8년생 신예은은 안양예고를 졸업하고 성균관대학교 연극영화과 입학했습니다. 코에 난 매력적인 점과 168cm의 큰 키, 하얀 피부의 전지현을 연상시키는데요.

대학내일 표지 모델인 것을 보고 JYP에서 먼저 연락이 왔고 오디션에 붙어 연습생이 되었다고 전해집니다.

2018년 웹드라마 ‘에이틴’으로 데뷔해 10대~20대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게 되었습니다.

당시 그 인기를 반영하듯 데뷔 4개월만에 10개가 넘는 CF를 찍으며 라이징 스타로 발돋움하게 되었는데요.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로 광고퀸의 자리를 섭렵하게 되었습니다.

인기를 실감하냐는 질문에 “길 가고 있는데 갑자기 초등학교 6학년, 중학교 1학년쯤 되는 친구가 ‘야! 도하나’ 하면서 때리고 도망가서 놀랐다”라며 10대들의 전지현을 인증하기도 했습니다.

이후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어서와’, ‘친구에서 연인이 되는 경우의 수’ 등에 출연하며 연기를 이어 왔는데요. 최근 디즈니 플러스 ‘3인칭 복수’에서 쌍둥이 오빠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옥찬미’를 맡아 열연 중에 있습니다.

또한 대만 로맨스 무비의 레전드로 불리는 ‘말할 수 없는 비밀’에도 캐스팅 되어 스크린 데뷔에도 청신호가 켜졌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