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오나라는 지난 11일 유튜브 채널 <튀르키예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22년째 공개 연애 중인 남자친구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는데요.

오나라는 20대 초반에 동료 배우 김도훈을 만나 지금까지 22년째 결혼 없이 연애 중인 사실을 공개해 화제를 불러모은 바 있습니다.

해당 방송에서 MC 이용진이 “22년 연애하면 사실혼이라고 얘기한다”고 말하자 오나라는 “여배우를 지켜줘야지 무슨 사실혼이냐”라고 대답했는데요.

이어 오나라는 “우리는 아직까지도 순수한 연인 사이다. 아직 떨리고 재미있다 좋다”라며 남자친구 김도훈에 대한 애정을 표현해 부러움을 샀습니다.

이를 들은 이용진은 “그러면 약간 몸에 이상 있는 거 아니냐. 22년을 봤는데 아직도 떨리냐”라며 장난을 쳤는데요. 이어 기념일도 챙기느냐는 질문에 오나라는 “하고 싶은데 언제 시작인지 모른다”라고 답하기도 했습니다.

남자친구 김도훈은 배우 출신 연기 강사로 YG케이플러스 아카데미 연기반 강사로 소속 배우들의 연기를 지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두 사람은 뮤지컬 <명성황후>를 통해 인연을 맺어 22년째 사랑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한편 오나라는 오는 30일 개봉 예정인 영화 <압꾸정>을 통해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입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