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장성규는 지난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난생처음 에르메스 선물 받은 와이프의 반응’ 제목의 영상을 올려 주목을 받았는데요. 공개된 영상 속에는 아내 유미의 생일을 맞아 이벤트를 준비하는 장성규의 모습이 담겼습니다.

장성규는 “유미가 얼마나 좋아할까?”라고 말하며 기대에 부푼 걸음으로 백화점 명품관으로 향했는데요. 이후 에르메스 매장에서 주황색 쇼핑백을 들고나온 장성규는 “유미는 좋겠다. 나 같은 남편 만나서. 이 디자인이 유미 마음에 들어야 할 텐데”라며 뿌듯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이어 장성규는 샤인머스캣이 올라간 8만 원짜리 케이크와 에르메스 쇼핑백을 찍어 자신의 SNS에 올리는 모습을 보였는데요. 이를 본 팬들은 SNS에 댓글로 부러움과 찬사를 쏟아냈습니다.

장성규의 아내 유미는 주황색 에르메스 쇼핑백을 꺼내들고는 “어제 줬어야지. 꼭 카메라 있을 때만 이런 거 하더라”고 말하면서도 올라가는 입꼬리를 감추지 못했는데요.

선물을 개봉한 그녀는 “이게 뭐야? 뭐지?”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큰 쇼핑백 안에 들어있는 제품은 에르메스에서 판매하는 5만 7천원 짜리 기름종이였는데요.

선물을 본 아내 유미가 “뭐야. 누구 아이디어예요”라며 기름종이 여러 장을 얼굴에 붙이자 장성규는 이마에 착 소리가 나게 붙여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장성규가 “이거 비싼 거다. 함부로 쓸 게 아니다”라고 말하자 아내 유미는 “아 열 받네”라면서도 “인생 첫 에르메스가 생겼다. 사실 여보가 안 사서 다행이다. 좀 부담스러웠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