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그룹 ‘SF9’ 출신 가수 겸 배우 찬희는 가수로 데뷔하기 전 아역배우 활동을 통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는데요. 찬희는 지난 2009년 당시 최고의 인기를 얻었던 MBC 드라마 <선덕여왕>의 화랑 역을 맡아 배우로 데뷔했으며 이후 MBC 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에서 배우 김재원의 아역으로 등장해 주목을 받게 됩니다.

당시 뚜렷한 이목구비와 귀여운 외모로 김재원 못지않게 많은 인기를 얻었던 찬희는 KBS 드라마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남자>에서 배우 송중기의 아역을 맡으며 ‘리틀 송중기’라는 별명을 얻게 되는데요.

또한 찬희는 지난 2016년 tvN 드라마 <시그널>에서 배우 이제훈의 죽은 친형 ‘박선우’ 역을 맡아 짧은 등장이었음에도 확실한 존재감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찬희는 2016년 ‘SF9’의 멤버로 가수 활동을 시작했지만 연기에 대한 열정을 놓지 않았고, 결국 JTBC 드라마 <SKY캐슬>에서 ‘황우주’ 역을 맡아 스타덤에 오르게 됩니다.

최근 찬희는 tvN 드라마 <슈룹>에 출연해 김혜수, 최원영, 옥자연, 김의성 등 여러 배우들과 함께 열연을 펼치고 있는데요. <슈룹>은 사고뭉치 왕자들을 위해 치열한 왕실 교육 전쟁에 뛰어든 중전의 파란만장 궁중 분투기를 다룬 작품으로 ‘조선판 <스카이캐슬>’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방송 2회 만에 시청률 9%를 돌파하는 등 많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