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슬의생’과 ,‘빈센조’로 이름을 알린 배우 80년 생 최영준은 과거 이정과 하동균이 포함되어 있던 7dayz라는 그룹에서 YJ라는 예명으로 활동 했었습니다.

2002년 월드컵때 데뷔해 안타깝게 윤도현 밴드의 대항마가 되고자 했지만….당시 댄스나 록처럼 빠른 템포의 음악이 사랑 받았던 때라 큰 인기를 끌지는 못했습니다. 하지만 7dayz를 기억하시는 분들이 은근 많으실 것 같네요.

3년 정도 활동 했다는 최영준의 외모는 지금 모습과는 사뭇 다른 모습이 충격적이기도 한데요. 7dayz는 가창력에 중점을 둔 그룹으로 고른 가창력을 포인트로 활동하는 보컬 하모니 그룹이었습니다.

여기서 최영준은 나이가 제일 많아 리더 역할까지 맡으며 팀의 주축이었죠. 멤버 였던 서재호가 안타까운 사고로 세상을 떠난 후 성격이 많이 바뀌었다고 해 주변의 안타까움을 자아 내기도 했습니다.

7dayz 활동 이후 원티드로 합류하던 다른 멤버와 달리 최영준은 탈퇴를 하게 되었죠. 탈퇴 이유로는 연기가 하고 싶었다고 해요. 바로 군대를 다녀와 우연히 본 뮤지컬 오디션에 붙어 배우로 활동하게 되었습니다.

지금은 드라마에서 절대 빼 놓을 수 없는 신스틸러로 활약하고 있는데요.

노희경 작가의 복귀작 ‘우리들의 블루스’에서 영주 아방으로 분해 고등학생 딸의 임신 소식으로 고군분투 했습니다.

또한 다시 연극 무대로 복귀하기도 하는데요. 5월부터 ‘돌아온다’를 올릴 예정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는 후문입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영화 예능 드라마 무료 검색하기

The post 임신한 고딩 딸 있는 제주 아방의 충격적인 과거 appeared first on 연예톡톡.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