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추노’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했던 한정수는 1972년 생으로 미혼입니다. 이를 의식한 오지호 은보아 부부는 그에게 소개팅을 주선해 주기도 했죠.

하지만 그는 과거 예능에 나와 “호감을 갖는 정도, 요즘 말로는 썸 타는 것까지 포함하면 한 500명은 만나본 것 같다.”라고 답했었습니다.

패널들이 놀라움을 금치 못하자, “한 번 본 사람을 포함한 숫자다. 지금까지 진지하게 만난 사람은 5~6명 정도이며, 7년 넘게 한 사람만 만난 적도 있다.”라고 뒤늦은 수습을 이어갔는데요.

하지만 그에게 ‘500명 사귀어본 남자’가 연관검색어로 등극하게 되었습니다. 이를 두고 한정수는 좀 과장되었다며, 16세 연하 소개팅녀 앞에서 쩔쩔매는 모습을 보여주어 웃음을 주었습니다.

한편, 한정수는 개나리 학당에 나와 입담을 뽐냈고 보디빌더로 변신하기도 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영화 예능 드라마 무료 검색하기

The post 썸 포함해 여자 500명 만나 봤다는 50세 남자배우 appeared first on 연예톡톡.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