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핑클 출신 가수 이효리는 동료가수 이상순과 지난 2013년 결혼식을 올린 뒤 제주도에 정착해 행복한 결혼생활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최근 이효리는 티빙 오리지널 <서울체크인>에 출연해 서울에서 여러 지인과 만나 다양한 케미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3개월 만에 보아와 다시 만난 이효리는 과거 노출 의상들을 추억하며 이야기를 이어가 주목을 받았는데요.

‘로우 라이즈’가 다시 돌아왔다는 보아의 말에 이효리는 “나 그 얘기하려고 했어. 로우 라이즈의 원조!”라며 운을 뗐습니다. 이어 이효리가 “네가 진짜 원조였지”라며 과거 보아의 모습을 언급하자, 보아는 “언니를 따라갈 순 없지”라며 서로 겸손함을 보였습니다.

짧은 의상을 편하게 입던 시절을 회상하던 이효리는 “지금은 그렇게 못 입잖아. 그게 너무 이상해. 그렇게 쉽게 입었던 옷을 왜 지금은 입을 수가 없지? 뱃살이 많이 내려오기도 했고. 뭔가 쭈글쭈글한 거 알지?”라고 토로했는데요

이에 보아는 “약간 그런 느낌 들지 않아? 가죽이 떨어져 있는 느낌? 난 요즘 그런 거 좀 느껴져서”라고 고백했습니다. 그러자 이효리는 “나이가 들면 사실 확실히 피부의 그 느낌이 뱃가죽도 달라진다”라며 “근데 진짜 젊었을 때 많이 벗고 다니길 잘했다. 더 벗었어야 되는데”라고 아쉬움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영화 드라마 예능 무료 검색하기

The post 젊을 때 노출 더 할걸 그랬다는 여신 몸매 여자 연예인 appeared first on 연예톡톡.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