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9년 생 이요원은 23세에 2003년 프로 골퍼 출신 사업가와 결혼해 삼남매를 두고 있는 다둥맘인데요.

1997년 잡지모델로 데뷔 했습니다. 키는 173cm의 큰 키를 갖고 있는데요. 남편과는 6살 차이가 납니다.

스무 살 딸이 있는 이요원은 43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극강 동안 비주얼을 갖고 있는데요.

최근 앞머리를 잘라 한층 더 어려보이는 이요원의 초동안 비주얼이 그저 놀라움을 자아냅니다. 최근 커피차 인증샷을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투명한 피부를 자랑 했죠.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러다가 딸 보다 어리다는 소리 듣겠네”, “나이 먹을수록 동안이네” 등 동안 미모를 칭찬하는 인증이 쇄도 했습니다.

한편, 이요원은  JTBC 새 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을 통해 시청자와 만날 예정입니다. ‘그린마더스클럽’은 초등커뮤니티의 민낯과 동네 학부모들의 위험한 관계망을 그리는 드라마입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영화 예능 드라마 무료 검색하기

The post 20살 딸 있는데 대학생 비주얼 뽐내고 있는 43세 극강 동안 배우 appeared first on 연예톡톡.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