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년 영화 ‘어메이징 스타이더맨’으로 한국에 온 배우 ‘앤드류 가필드’의 일화가 다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어릴적부터 스파이더맨을 동경해온 그가 2대 스파이더맨이 되어 관심을 받았습니다.

그는 당시 서울 리츠칼튼호텔에서 공식 기자회견과 인터뷰를 마치고 그 옷 그대로 통역사와 함께 신논현에서 지하철을 이용했었는데요. 불고기와 비빔밥, 그리고 지하철을 사랑한다고 밝힌바 있는 그는 불고기를 먹으러 명동으로 향했죠.

이를 본 팬이 찍은 사진에는 일회용 교통카드 판매기 앞에서 지하철 노선도를 확인하는 소탈한 모습이 목격되었습니다.

평소에도 자국과 외국에서 지하철을 자주 이용해 목격담이 전해지고 있는 앤드류 가필드는 인터뷰 중 명동 방문을 추천한 한 기자의 말에 따라 큰 관심을 보였는데요.

아무래도 모든 도시의 교통이 그렇듯. 차로 이동하는 것보다 지하철이 가장 빠른 교통편이라 이용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당시 한국 시민들도 그가 그저 평범한 외국인이라고 생각해 알아보는 사람이 없었다고 통역사는 말을 이었는데요. 그래도 그를 알아본 시민과 다정하게 사진도 찍는 등 한국에 대한 호기심과 사랑을 보여주었습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영화 예능 드라마 무료 검색하기

The post 한국와 지하철 레전드짤 남기고 간 유명 스타 appeared first on 연예톡톡.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