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가 픽하고 박찬호가 선택한 17년차 여배우

김신영을 단순히 예능인, 희극인으로 알고 있는 분들이 많은 것 같지만, 정극에 출연한 엄연한 배우입니다.

그녀는 2005년 ‘파랑주의보’에서 차태현의 동생으로 등장했으며 이때 송혜교과 스크린 데뷔 동기로 알려져 있는데요.

그동안 특별 출연을 제외하고 김신영이 17년 만에 스크린에 컴백해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어떤 영화일까요??

바로 그 영화는 박찬욱 감독의 신작 ‘헤어질 결심’인데요. 박찬욱 감독은 ‘행님아’ 할 때부터 팬이였다며 자신의 영화에서 연수라는 형사 역할을 맡길 때 고민 없이 시나리오를 보냈다고 합니다.

김신영은 2003년 SBS 개그 콘테스트를 통해 데뷔했는데요. ‘웃찾사’의 코너 ‘행님아’에서 김태현과 콤비로 활약하며 귀엽고 재치있는 모습을 선보였습니다.

그런 그녀를 이미 20년 전에 눈여겨 본 거장 감독 둘이 있었으니, 바로 박찬욱과 봉준호 인데요.

박찬욱 감독의 캐스팅 이유로 “원래 희극인은 다른 연기도 잘한다는 믿음을 갖고 있었다. 그래서 확신을 갖고 캐스팅 했고, 그 이상으로 연기를 해준 보배라고 생각한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죠.

사실영화 제작사는 김신영의 캐스팅에 의아한 모습을 보였지만, 봉준호 감독의 큰 호응으로 받아 들였다고 합니다. 봉준호 감독도 김신영의 연기를 이미 인정하는 분위기였고요. 연기에 찬사를 보냈다고 전해집니다.

영화 ‘헤어질 결심’ 스틸컷

영화 ‘헤어질 결심’에서 김신영은 카메오가 아닌 정극으로 꽤 비중 있는 형사역으로 찾아옵니다.

어쩌면…앞으로 너무 인기를 끌어 다양한 감독들의 러브콜을 받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개그, DJ, 부캐, 연기까지 다채로운 모습으로 변신하는 김신영의 다음 행보가 기대됩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4
+1
0
+1
1
+1
3

2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