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멤버 제니는 빵을 좋아하는 빵순이로 자자합니다. 163cm에 45kg라는 타고난 몸선과 여성들이 닮고 싶어 하는 몸매를 가진 워너비 연예인이기도 한데요. 과거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베이커리 투어 브이로그’영상을 게재하며 놀라움을 안겼습니다.

영상 속 제니는 빵으로 유명한 빵집을 투어하는 모습을 보이며 신이 났습니다.”연희동 빵집 찾아다니며 맛있는 거 먹는 게 로망 중 하나였다. 이렇게 걸어 다닌 지도 오래된 것 같은데 새로운 도전을 해보겠다”라며 즐거워했죠.

제니는 총 3곳의 빵집을 들렀고 좀 커다란 빵을 한 개 집더니 “이거면 거의 세 끼는 먹을 수 있는 사이즈인데요”라고 말해 충격을 주었는데요. 빵은 대표적인 탄수화물 덩어리라 다이어트를 망치는 공공의 적으로 밥, 떡과 함께 금해야 하는 음식이죠.

하지만 빵순이지만 몸매를 위해서인지 빵 한 개로 세 끼를 해결하기도 하는 면모를 보여주었습니다.

그러면서 다른 멤버를 위한 빵을 고르고 행복해하는 모습을 보여준 제니. 그녀가 지금의 몸매를 유지하기 위해 엄청난 노력을 기울이는 것을 알 수 있는 영상이었습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영화 예능 드라마 무료 검색하기

The post 163cm 45kg 종잇장 몸매, 빵 하나가지고  삼시 세 끼 해결한다는 톱스타 appeared first on 연예톡톡.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