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취 시작하고 남자친구 생겼다는 여자 연예인

방송인 장도연은 최근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데뷔 이후 어머님께 한 가장 큰 효도 플렉스에 대해 언급했는데요.

장도연은 “집 정도는 해드렸다. 집 사는 데 보태드렸다”라며 남다른 효도를 자랑해 놀라움을 자아냈습니다.

이어 자취 10년 차라고 밝힌 장도연은 자취를 시작하게 된 계기로 남자친구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는데요.

그녀는 “동료 개그맨들보다 자취를 늦게 시작한 편이다. 매일 집과 일터만 오가다 연애도 안 하니까 어머니가 나가서 살아보라고 하시더라. 나와서 살았는데 마법처럼 자취를 시작하고 남자친구가 생겼다”라고 고백하기도 했습니다.

한편 장도연은 오랜 기간 팬이었던 배우 구교환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는데요.

장도연은 ”이상형이 어떻게 되냐”라는 송은이의 질문에 ”내가 호감 있는 분들의 공통점은 원숭이 상이었다”라고 답하며 ”최근에는 구교환. 몇 년 전 지금처럼 많이 안 나오고 독립영화에만 나올 때부터 ’저 배우는 너무 매력 있고 멋지다. 더 잘 될 것 같다’고 생각해서 혼자 기분 좋은 거 있지 않냐. 내가 아무것도 도움 드린 건 없지만”이라며 구교환에 대한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이어 장도연은 ”최근에 뵌 적이 있다. 구교환이 내가 팬인 걸 알고 있었다. 그래서 너무 추접스럽게 ‘너무 팬이에요’라고 하면 부담스러워 할까봐 연예인 마인드로 쿨한 척 인사만 하고 갔는데, 너무 아쉽다”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7
+1
8
+1
8
+1
9
+1
13

2

  1. 장 도연을 매우 좋아하는 아빠팬 입니다
    얼렁 좋은 사람 만나서 행복하게 사는 모습
    보여주세요 항상 웃는 모습이 예뻐요~^^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