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다니엘 헤니는 최근 개봉한 영화 <공조2 : 인터내셔날>에서 극 중 FBI 요원 ‘잭’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많은 팬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데요.

다니엘헤니

다니엘 헤니와 현빈은 지난 2005년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 이후 17년 만에 작품으로 만나 연기 호흡을 맞춰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다니엘 헤니는 지난 10일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 매니저와 함께 출연해 일상 근황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는데요.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 언론시사회 참석을 위해 시사회장으로 향한 다니엘 헤니.

다니엘헤니

현장에 도착한 뒤 함께 출연한 배우 유해진, 진선규, 윤아와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특히 그는 오랜만에 작품으로 만난 동료배우 현빈을 만나 반가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는데요.

다니엘헤니

다니엘 헤니는 다정하게 안부를 묻던 중 현빈을 보며 “잘생겼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재회 당시 어떤 이야기를 했느냐는 이영자의 질문에 그는 “바로 포옹했다. 촬영 마치고 현빈과 호텔에 가서 맥주 한잔하면서 옛날이야기도 많이 했다. 너무 좋았다”고 답해 훈훈함을 더했는데요.

다니엘헤니

이어 현빈, 손예진 결혼식에 초대받았냐는 질문에는 “초대는 받았는데 미국 드라마 촬영이 있어 못 갔다”라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연예의 맛 다른 기사도 확인해 보세요!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1
+1
0
+1
0
[authorbox]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