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방송인 유재석은 지난 8일 동료 연예인 김종국의 유튜브 채널 ‘GYM Jong Kook’에 깜짝 출연해 화제를 모았는데요.

런닝맨 유재석

‘추석이니까 재석…(진)’이라는 제목의 영상에 게스트로 지석진과 함께 등장한

유재석은 소소한 대화와 장난으로 보는 이의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김종국 유튜브

대화를 이어가던 도중 김종국은 “재석이 형 자기 채널 안 하냐고 물어보는 분들이 많다”라며

개인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지 않는 이유를 물었는데요

유재석에게 유튜브 제안

이를 들은 유재석은 “종국이도 그렇고 주변 동료들도 그렇고 한 번 해보는 게 어떠냐고 많이 묻는다”라며

“제 성격이 이제 하면 제대로 하니까. 가벼운 어떤 이런 거보다는 사실은 이게 하려면 제대로 해야 하기

때문에 이걸 지금 하기에는 여유가 없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습니다.

유튜브 대충 안 한다.

이에 지석진은 “내가 제작진 꾸리겠다”라며

“욕심나서 그래. 너 70% 먹고, 나 30% 줘라”라고 말하며

수익 분배율까지 정하는 모습을 보였는데요.

티격태격 유재석 지석진

그러자 유재석은 “뭘 30%나 달래”라고 핀잔하며 티격태격 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더했습니다.

놀면 뭐하니 유재석

한편 유재석은 <런닝맨>, <놀면뭐하니>, <유 퀴즈 온 더 블록> 등 여러 예능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데요.

더 존

최근에는 지난 8일 공개한 OTT 플랫폼 디즈니 플러스 오리지널 예능 <더존>을 통해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습니다.

연예의 맛 다른 기사도 확인해 보세요!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authorbox]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